진보신당 + 사회당 = 진보좌파정당 건설

2012.03.05 14:00 行間/돈 안되는 정치

갈 길이 멀다. 하지만 희망이란 본디 그런 것이라 노신이 말하지 않았던가. 본래 땅에는 길이 없었듯이 희망도 없다. 걸어가는 사람이 많아지니 곧 그것이 길이 된다. 누군가 앞서서 나가니 산자들이 따라 길이 된 것이다. 희망도 있다고 할 수 없고 없다고 할 수 없다 했지만 희망은 존재한다.

어제(4일) 진보신당과 사회당이 통합했다.
통합은 1차 단계다. 목표는 제2 창당, 즉 진보좌파정당 건설이다. 진보좌파정당 건설의 출발점을 통합으로 삼고, 뒤에 동의하는 세력과 개인을 참여시켜 진보좌파정당을 만들자는 것이다.

다시 한번 노신의 말을 빌어 희망을 전하고자 한다.

부시돌이 있는 이상 불씨는 없어지지 않을것이다



덧붙임_
사회당 진보신당 통합 당대회 현장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