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은 다르지만, 이치는 같다

2014.10.09 10:11 보고 듣고 느낀 한마디



책(시나리오)이 좋다고 꼭 잘되거나 좋은 영화가 되는 것은 아니다. 좋은 감독이 책을 어떻게 구현하는가에 따라 영화의 질을 결정한다. 물론 감독 혼자 힘은 아니다. 감독의 의중을 이해하고 성실히 자신의 역량을 발휘하는 배우가 있어야 함은 당연하다. 거기에 보이지 않는 곳에서 자신의 몫을 다하는 스태프의 힘을 더하지 않는다면 결코 좋은 영화가 될 수 없다.

책(공약집)이 좋다고 살기 좋은 나라가 되는 것은 아니다. 훌륭한 대통령이 책을 어떻게 구현하는가에 따라 나라의 격이 달라진다. 사불동이이동事不同而理同. "일은 다르지만, 이치는 같다."라고 했다.

더불어 배우는 책(시나리오)을 선택하는 혜안이 있어야 하고, 국민도 마찬가지로 책(공약집)을 선택하는 혜안을 키워야 한다. 결국, 배우는 책을 잘 선택해야 돈과 명성을 얻을 수 있다. 국민도 그와 다르지 않을까. 휴~~.


_2014.10.09
보고 듣고 느낀 한 마디

신고

'보고 듣고 느낀 한마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듀 Jack Bruce  (0) 2014.10.27
우리에게 지금 더 많은 문학이 필요한 이유  (0) 2014.10.11
일은 다르지만, 이치는 같다  (0) 2014.10.09
박근혜는 참 좋은 대통령이다  (0) 2014.10.03
1등  (0) 2014.09.30
다시 책을  (0) 2014.09.27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