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行間/새롭게 다시 태어나는 자기개발

(126)
성형하면 운명이 바뀔까? 사람이 당하는 재난은 그렇게 당하도록 운명지어져 있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그 조작된 운명에 빠져들고 있다"이미 인도에서는 1000여년 전부터, 유럽에서는 16세기부터 운명성형이 성했다는 기록"이 있다. 예전 사람들이 "관상, 수상, 족상 등 모두 보다 심상이 우선"이라고 하였다. [참조 : 운명 성형수술 ] "심상(心相)의 성형"이 우선이다. 인상이 바뀌면 인생이 바뀐다라고 말하는 것은 "스스로의 마음가짐이 달라져 미래를 변화할 수" 있다는 의미이다. 꼴 47화 - 허영만
생각하는 사람 vs. 고민하는 사람 생각하는 사람 vs. 고민하는 사람 창조적으로 생각하는 것과 고민하는 것과의 근본적인 차이는 논리의 강약의 차이라고 할 수 있다. 창조적이고 논리적으로 생각하는 사람은 전진할 수 있지만 고민하는 사람은 멈추거나 후퇴한다. 논리적으로 사고 하는 것이 생각하는 것이지 고민하는 것은 아니다. 오후부터 읽은 책이다. 내용은 어렵지 않게 쓰여 있다. 그중에서 요즈음 나를 돌아보게 하는 구절이 있다. 늘 자주 하던 말 중의 하나인 "머리는 구색을 갖추기 위하여 달린 게 아니다. 생각하라고 달린 거야. 쪼다야 "라는 말이 나에게 메아리가 되어 들려온다. 문제점이 항상 문제점인 것은 아니다. 어떤 의사도 환자가 호소하는 증상이 곧 문제의 원인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 환자의 이야기는 경청은 하되, '증상'의..
변화가 두려운 마흔 : 마흔의 심리학 마흔이란 나이는 자기 원하든 원하지 않든 찾아온다. '받아들이지 않는 자는 극복할 것이 아무것도 없다'는 말처럼 있는 그대로의 현상으로 받아드려야 할 것이다. 은 마흔의 홍역을 앓는 샐러리맨(평범하지는 않다. 기자류(?)의 직업이니)과 정신과 의사와의 대화의 내용이다. 책의 내용은 어렵지 않고 평이한 내용이다. 평범속에 진리가 있다지만 진리나 별다른 것이 없다면 읽기에 편한 책이다. 가능하면 마흔전에 읽는다면 좀 더 편한 마흔을 맞이하지 않을까 한다. 마흔의 심리학 이경수.김진세 지음/위즈덤하우스 아마도 이 책은 마흔의 남자가 읽기 보다는 마흔의 남자와 같이 사는 여자들이 읽으면 더 좋은 책으로 보인다. 여자는 남자를 이해를 못하고 남자는 여자를 이해를 못한다. 세상사는 데는 대화가 필요하고 어떤 사랑도..
에스프레소, 그 행복한 사치 - 삶의 여유로움을 추구한다. "에스프레소, 그 행복한 사치"를 風林火山님에게 북기빙으로 받고 아직까지 리뷰도 쓰지 못하고 북기빙도 못하고 있다. (참조 : 에스프레소, 그 행복한 사치 - 북기빙 책을 받다.) 에스프레소, 그 행복한 사치 공병호 지음, 오금택 그림/21세기북스(북이십일) 책 소개 커피처럼 깊고 진한 향기를 전하는 감동과 여운의 이야기! 한 잔의 커피를 마시는 것은 향기와 더불어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함께 마시는 일이다. 이러한 시간들을 통해 사람들은 과거를 돌아보고 현재와 미래를 설계하는 힘을 얻게 된다. 커피 한잔을 마시는 잠시 동안의 여유가 우리에게 안겨주는 기쁨은 작지만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값진 선물이다. 리뷰에 있는 책소개처럼 '깊고 진한 향기'는 아니지만 잔잔한 여운을 준다. 편하게 읽어 내려갈 수..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 안상헌의 내 삶을 만들어준 명언노트 안상헌의 내 삶을 만들어준 명언노트 안상헌 지음/소통(랜덤하우스중앙) 적을 만들기를 원한다면 내가 그들보다 잘났다는 사실을 증명하면 된다. 그러나 친구를 얻고 싶다면 그가 나보다 뛰어나도록 만들어라. - 라 로슈보코 친구보다 뛰어난 척하지 말라. 그를 잃게 된다. 만일 당신이 배를 만들고 싶다면, 사람들에게 목재를 가져오게 하거나, 일을 지시하고 일을 나눠주는 일을 하지 마라. 대신 그들에게 저 넓고 끝없는 바다에 대한 동경심을 키워주라. - 생텍쥐베리 사냥개가 토끼를 잡으러 달려가는 것은 사냥꾼이 가진 총때문이다. 누군가 내 심부름을 잘한다면 그것은 내가 무섭기 때문이다. '내가 인덕이 있어서'라고 착각하지 말자.
아침형 인간 어제 오디오 북으로 아침형 인간을 듣게 되었다. 전부터 알고있던 책이고 읽고 싶었던 책이다 하지만 내가 할 수 있을까 하는 생각에 미루어 왔다. 12개 화일인데 4개를 들었다. 아침형 인간 KBS 3R에서 방송한 내용이니 저작권에 자유롭지는 않을 것이다. 하지만 큰(?) 문제는 없으리라 보인다. 요지는 간단하다. 아침에 일찍 행동하는 것이 몇 천년 이루어진 몸의 체질상 아침형인간이 맞다는 것이다. 해가 뜨면 일어나고 해가 지면 자는 것이 모든 생물의 이치라고 한다. 문제는 내가 할 수 있냐가 제일 큰 이슈이다. 좀 길게 말하자면 몇 십년을 그렇게 살아온 내가 바꾸기가 싶지않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한번 도전 해볼만한 일이다. 같이 해보는 것도 좋지 않을까요? 오디오북이 필요하시면 댓글 남겨주시기 바랍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