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볼곳

(49)
서양미술거장展 : 렘브란트를 만나다 서양미술거장展 : 렘브란트를 만나다가 2008년 11월 7일 ~ 2009년 2월 26일까지 에술의 전당에서 전시회를 갖는다. 고흐의 전시회를 보았듯이 이번 전시회도 가야겠다. 알라딘에서 초대권 이벤트도 있다 . 초대 이벤트 더불어 Photo Free Day도 있다. 사진을 못 찍게 하는데 초대하여 맘껏 찍게 한다고 한다. Photo Free Day!!! 초청 행사 11월 15일 토요일 오전 11시~12시까지 포토 프리데이를 진행하려 합니다. 미술관 최초로 시도되는 포토프리데이에 많은 사랑 부탁드리며 에서 마음껏 사진 촬영하실 수 있습니다. - 선착순 100분 한정 개별 신청 - 당첨자 발표 : 11월 14일(금) 오후 5시 - 신청방법 : artist2008@paran.com - 당첨되신 분들은 11월 ..
책 : 어떻게 읽을 것인가 동대문정보화도서관에서 책읽기 비결 라는 제목으로 읽는 방법을 알려준다. 자세한 내용 : 책, 어떻게 읽을 것인가 : 독서의 달인들에게 배우는 책 읽기의 비결 장소 : 동대문정보화도서관 지하2층 11월 20일 제2강 철학책 읽기를 신청하였다.
초등학생을 위한 독후감 공모전 초등학생도 응모할 수 있는 공모전이 있어 아직 초등학생이지만 이야기를 했더니 몇 가지에 관심을 가지고 응모를 하겠다고 한다. ★은 아이가 참여하고 싶다는 공모전이다. 그중 항공대학교에서 하는 우주관련 에세이에 가장 관심을 가지고 있다.대부분이 인터넷에서 응모를 할 수 있다. 몇 개는 인터넷만으로 응모를 받는다. 인터넷을 사용하지 못하는 부분을 고려한다면 병행을 하는 것이 좋아보인다. 하지만 특이하게 우편접수만 받는 곳이 있다. '창비'다. 아마도 80년대에서 머물고 있는 것이 아닌지 모를 일이다. 또 홈페이지에서 그 공모에 대한 어떠한 언급도 없다. 그냥 하지말지 모양새를 갖추려고 하는 것인지 의문이다. 전시행정으로 하려면 진행하지 않는 편이 낫다. 제2회 전국 어린이, 청소년 독서신문 감상문 공모전제9..
고우영 만화: 네버 엔딩 스토리 고우영 만화: 네버 엔딩 스토리 2008.07.16~2008.09.12 : 아르코미술관 2008 아르코미술관이 기획한 는 수 많은 시각이미지가 범람하는 현재의 문화풍경을 살펴보고, 우리의 시각문화 현상의 방향성을 가늠해보는 전시입니다. 이번 전시는 고우영의 만화가 대중적 관심을 집중적으로 받았던, 1970,80년대의 대중문화를 보여주는 섹션, 고우영의 원본 작품 및 희귀본 서적을 비롯하여 그가 간직해온 귀한 오브제들로 구성된 공간, 그리고 현재 이뤄지고 있는 고우영 작가에 대한 지금 현재 작가들의 새롭게 읽기, 한국만화 현황과 그 지향점 등에 대해 심도 깊게 살펴보는 섹션 등으로 구성됩니다. 고우영은 우리나라 대중문화 팽창기인 1980년대 대중문화의 기수로서 최인호, 이장희와 함께 대중문화 스타 3인방으..
세르지오 레오네 회고전 낙원구 행복동에 위치한 서울아트시네마에서 시네바캉스 서울을 개최한다. 그 중 세르지오 레오네 회고전을 6편 상영한다.상영스케쥴을 확인하고 보러 가야겠다. Once Upon a Time ~~~는 많이 사용되어지는 제목이다. 엣날 옛적에 누가 살았는데 하는 식이다. 풀어나가기가 쉬어보이지만 워낙 비교가 되는 영화라 그리 쉽지는 않아 보인다. 새로운 지도 기능을 이용해 보았다.지도는 삭제하였다. 한RSS에서 오류가 나기에 삭제하였다.그리고 우리들의 난장이가 살던 낙원구 행복동 낙원상가를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싶어서 하는 생각도 들었다.
행복한 사진사 이병진 행복한 사진사 이병진이 네이버에 에세이 을 시작했다. 첫번째 에세이집 찰나의 외면을 내고 두번째 에세이를 준비하고 있다. 그가 말하는 행복한 사진사는 1권에 비슷한 말이 나온다. 처음에는 카메라가 멋져 보이고 탐이 나서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남의 사진이 탐이 납니다.나는 둘 다 탐이 나니 이도 저도 아무것도 아니다. 휴~~ 이병진의 사진은 따뜻하다. 온하한 면이 있어 좋다. 그것은 바라보는 시선의 따사로움에서 기인한다고 생각한다. 개그맨이라는 편견(?)으로 그를 보지않으면 그는 좋은 시선을 가진 사람이다.
더운 여름 노가리와 맥주 한 잔 : 뮌헨호프 더운 여름 시원한 맥주가 땡긴다. 맥주는 지금은 자리를 옮긴 을지로입구역의 OB호프의 맥주가 최고였다. 훈제에 부추를 더하면 맛이 그만이다. 지금은 자리를 옮겨 예전의 운치가 나지 않는다. 하지만 예전이나 지금이나 맛잇는 맥주가 있는 골목이 있다. 을지로3가 청소년문화원 옆으로 자리잡은 노가리골목이다. 이곳에 가서 다른 안주를 먹어 본 기억이 없다. 노가리다. 예전에는 돈이 없어 노가리를 먹었고 지금은 옛 추억을 떠 올리며 노가리를 먹는다. 노가리야 뭐 별 특별한 맛이 있겠냐마는 이 집의 소스는 참 특이하다. 세콤하면서도 매콤한 맛이 오래간다. 매콤하기에 맥주를 마신다. 맥주를 마시기에 다시 노가리를 먹는다. 계속되는 순환이다. 밖에서 먹기에 그 맛은 더해진다. 근처에 많은 노가지를 파는 집이 있지만 뮌..
감전 시켜라 : 워딩파워 세미나를 보고 북세미나에서 진행하는 워딩파워 세미나에 참석하였다. 송숙희님은 일찍부터 알고 있는 분이다. 예전에 무조건 써라 : 당신의 책을 가져라를 읽으면서 방대한 인용에 대하여 논한 적이 있다. 아직 책을 읽지 않은 상황에서 책에 대하여 논하고 싶지는 않다. 세미나를 듣고 그에 대한 단상을 적어 놓기 위함이다.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이다. 워딩 파워(WOrding Power) - 창의적으로 생각하고 매혹적으로 표현 함으로써 대중의 마음을 사로 잡는 능력 맘으로부터 우러나오는 진정성이 중요하다고 한다. 맘에 없는 말이나 행동은 다른 사람을 감동 시킬 수가 없다는 말이다. 이 점은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나와 같은 생각이다. 저자는 먼저 글쓰기를 권유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블로그를 권유한다. 그게 무엇이든 상관없다 글쓰..
중고 거래 조회 및 사기피해 신고 사이트 며칠전 처음 알게 되었다. 이런 사이트를 볼때마다 수익구조는 무엇일까? 커뮤니티 또는 트래픽만 보장된다면 수익이 날 수 있을까? 나는 왜 그런 생각이 자꾸 날까? 베이와치(www.baywatch.co.kr) - "인터넷상의 1500여개의 중고장터들을 거의 실시간으로 검색할 수 있으며 원하는 물건이 어딘가의 중고장터에 등록되었을 때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알람기능도 가지고 있다. 또한 사기피해신고 사이트인 '더 치트'(www.thecheat.co.kr)와의 제휴로 지금 등록 된 물품이 사기거래일 가능성을 미리 조회하고 별도로 표시해주고 있다" 자세한 설명은 중고물품 검색 프로그램 베이와치 (Baywatch)
Abbey Road의 건널목 며칠 전 좀비님의 포스트를 보고 잊고 있던 가볼 곳이 생각났다. 아이들이 크면 꼭 해볼려고 했는데 아직 이루지 못하고 있다. 그것은 비틀즈처럼 Abbey Raod에서 사진을 찍는 것이다. 벌써 그 사진의 2명은 이 곳 사람이 아니다. 우리 아이들은 비틀즈가 누구인지 모르지만 음악은 안다. 어려서 태교 음악으로 워낙 많이 들어 노래를 기억하고 있다. 지금은 아니지만 아이들에게 추억을 만들어주고 싶다. 좀비님덕에 잊고 있던 아련한 기억이 떠오른다. 먼저 간 레논의 모습이 눈 앞에 아른거린다. 존 레논에게 오노 요코가 없었다면... Imagine(Alternate Vocal) - John Lennon Oh My Love - John Lennon Imagine - John Lennon Plastic Ono Ba..